상품 보기  /  Product
HOME > 내용분류 > 역사홍보물
한국인물 지도 카드_영어
판매가격 : 1,500
상품상태 :신상품
용지/규격 :
개별포장 :
총 금액 :
* 주문 즉시 만들어지는 제품이어서, 생산 완료(약 1-2일) 후 배송되오니 참고 부탁드립니다.
BUY NOW ADD CART WISH LIST
상품상세정보
배송정보
상품후기
상품문의

인물한국지도카드는 한국역사의 주인공 한국의 인물들을 한국지도와 함께 소개하는 홍보물이다. 남북한 총 24명의 위인들을 앞면에는 그림으로 뒷면에는 간략한 설명으로 소개하고 있다. 발해를 건국한 대조영, 민족의 큰 스승 세종대왕, 17세기 독도를 수호해낸 민간외교가 안용복, 여성사업가로써 나눔과 봉사를 실천한 김만덕 등 성별과 신분 등 어려움을 극복하고 자신만의 고유한 업적을 남기며 대한민국 역사에 의미 있는 발자취를 남긴 한국의 위인들을 소개할 수 있다.

Great People of Korea!

1. Dae Jo-Young (?– 719, reign: 698 – 719) 대조영
Dae Jo-Young was the founder of the Balhae kingdom. After the fall of the Goguryeo kingdom, he gathered the refugees and some Malgal tribes and established Balhae. Upon its founding in 698, he proclaimed that it was the successor of Goguryeo, both domestically and internationally, and began to regain control over former Goguryeo territories. His posthumous epithet “King Go” indicates that he succeeded the Goguryo kingdom and became the founder of a new kingdom.

2. King Gwanggaeto the Great (374 – 413) 광개토태왕
King Gwanggaeto was Goguryeo kingdom’s nineteenth king, who achieved political supremacy in 5th century Northeast Asia. He used the name of his own reign for the first time in Korean history, and established a great empire that occupied the present-day Liaodong peninsula and a part of Inner Mongolia. A tombstone was built in honor of his distinguished achievements, and it still remains in Jian, China.

3. Lee Je-Ma (1838 – 1900) 이제마
Lee Je-Ma was a physician who created a unique Korean medical theory called “Sasang Uihak.” This theory is based on Eastern philosophy, and its basic principle is that treatments should vary, depending on a patient’s particular constitution. He spent his entire life studying medicine, and established his own medical theory based on extensive clinical data.

4. Seo Hui (942 – 998) 서희
Seo Hui was a diplomat of the Goryeo dynasty. He is best known for his role in a negotiation in 993 where he persuaded the invading Khitan army to retreat by arguing for the legitimacy of Goryeo as the successor of the Goguryeo kingdom. Through the negotiation, he also regained control over the Pyeonganbukdo area. For this reason, his actions are regarded as the most successful example of diplomacy in Korean history.

5. Dangun 단군
Dangun was the founder of the first Korean kingdom of Gojoseon in 2333 BC. Korea’s first history book about its ancient kingdoms, Samguk Yusa, contains a story about his founding of the nation and his basic principle of Hongik Ingan. The principle means to promote the benefit of humanity, and it forms the basis of the strong Korean national identity that has functioned to unite Koreans on occasions of national crisis.

6. Jeong Seon (1676 – 1759) 정선
Jeong Seon was a painter who developed a unique Korean style of landscape painting during the late Joseon dynasty. He portrayed Joseon’s scenery with his own creative touches, breaking off from the strong influence of China. His major painting “Geumgang Jeondo” provided great inspiration for other painters in their drawings of Mt. Geumgangsan.

7. Kim Jeong-Ho (? – 1866) 김정호
Kim Jeong-Ho was a geographer who made many maps during the late Joseon dynasty. Daedongyeojido in particular is a masterpiece that he created by integrating Eastern cartographic traditions. The map is very accurate and precise, even compared to contemporary maps. He also compiled geographic books that showed changes in administration, transportation and historical geography, which contributed to a better understanding of maps.

8. Heo Gyun (1569 – 1618) 허균 & Heo Nanseolheon (1563 – 1589) 허난설헌
Heo Gyun and Heo Nanseolheon were famous sibling writers during the Joseon dynasty. Heo Gyun authored the first Korean language novel, “The Tale of Hong Gildong.” His sister Nanseolheon wrote many poems that were highly commended by writers in Korea, China and Japan. Her accomplishments as a poet are particularly noteworthy, considering the social status of women during her time.

9. Heo Jun (1539-1615) 허준
Heo Jun was a royal physician who wrote “Donguibogam,” one of the best medical books of the East. Dongui refers to Korean medicine. To compile this book, he spent 14 years reading over 240 medical books. The value of the book is internationally recognized, and it has been translated into many different languages, including Chinese, Japanese, German and English.

10. King Sejong the Great (1397 – 1450) 세종대왕
King Sejong was the fourth king of the Joseon dynasty, who is best known for the invention of the Korean alphabet Hangeul. Hangeul is the only alphabet in the world in which the inventor, principles of invention and dates of promulgation are known. During his reign, he made many impressive accomplishments in all areas, including politics, economics, culture and defense. The basis of his rule was always his love and sympathy for ordinary people.

11. Kim Hong-Do (1745 – ?) 김홍도
Kim Hong-Do was a famous court painter during the Joseon dynasty. He exhibited exceptional artistic talent since his childhood. His drawings were quite varied, ranging from people, scenery, gods and Buddhist subjects. He created many different kinds of artistic works, including kings’ portraits and folk paintings. His genre paintings in particular are well known for their realistic depiction of ordinary people’s lives, and are still loved by Koreans.

12. Ahn Yong-Bok 안용복
Ahn Yong-Bok was a patriotic fisherman, who played a crucial role in protecting Ulleungdo and Dokdo. During the reign of King Sukjong (1661-1720) of the Joseon dynasty, Ahn witnessed Japanese fishermen trespassing on Joseon’s territory and travelled to Japan to confront the Japanese government. His actions played an important role as Japan officially banned fishing activities in those areas in 1696 and recognized Ulleungdo and Dokdo as a territory of Joseon. Dokdo, with its beautiful scenery, remains Korea’s easternmost territory.

13. Isabu 이사부
Isabu was a renowned general of Silla kingdom, who is widely known for his conquest and annexation of Usan-guk for Silla in 512. Usan-guk was a small kingdom that occupied the present-day islands Ulleungdo and Dokdo. He also advised the king to compile historical records, and made a major contribution to Silla’s territorial expansion by winning battles against Goguryeo and Gaya kingdoms.

14. Im Yunjidang (1721 – 1793) 임윤지당
Im Yunjidang was a female scholar, who achieved a high level of knowledge in Neo-Confucianism during the Joseon dynasty. Joseon put limitations on women’s rights to gain formal education and to work outside the home. For this reason, she was unable to exhibit her academic talent in Joseon society, but she still pursued her scholarly interests until her death.

15. Jang Young-Sil 장영실
Jang Young-Sil was a scientist who invented the world’s first rain gauge “Cheugugi” in 1441. He led a renaissance in Korean science by creating many notable inventions, such as the Jagyeongnu automatic water clock and the Honcheonui astronomical clock. His scientific achievements are so highly regarded that Korean scientists named an asteroid after him.

16. Yi Hwang (1501 – 1570) 이황
Yi Hwang was an eminent scholar, also known by his pen-name Toegye, who laid the foundation for the development of Neo-Confucianism in the Joseon dynasty. He committed his entire life to developing knowledge and educating students. Consequently, he was highly respected as a sage. His philosophy had a significant influence on scholars both inside and outside of Korea; including China and Japan. Since the establishment of the International Toegyehak Society in 1976, his work has been widely researched in many countries across the world.

17. Park Yeon (1378 – 1458) 박연
Park Yeon is regarded as one of the three greatest musicians in Korea’s 5000 years of history; along with Goguryeo kingdom’s Wang Sanak and Silla kingdom’s Ureuk. Under the order of King Sejong the Great, he organized court music, tuned musical instruments, and compiled music for royal events. To commemorate his legacy, a music festival is held every year in his hometown Yeongdong-gun.

18. Choi Mu-Seon (1325 – 1395) 최무선
Choi Mu-Seon was an inventor best known for the production of Korea’s first gunpowder and cannons. During the Goryeo dynasty, he had already recognized the importance of gunpowder weapons, and suggested the establishment of a state institution committed to producing them. His inventions played a crucial role in defeating Japanese raiders. His gunpowder production techniques were passed on to his son, and later contributed to the strengthening of the Joseon dynasty’s defenses.

19. Jeon Bong-Jun (1855 – 1895) 전봉준
Jeon Bong-Jun was a leader of the Donghak Peasant Movement, which was a large-scale resistance movement against traditional feudalism and foreign invasions. Donghak was an indigenous Korean religion, which was founded in 1860 and later became the Cheondogyo religion. His first uprising was in 1894 against corrupt local bureaucrats. He also led a nationwide protest against Japanese invasions until his eventual arrest and execution.

20. Wonhyo (617 – 686) 원효
Wonhyo was a respected Buddhist monk of Silla kingdom, who made a great contribution to the development of Korean Buddhism. Buddhism is a religion that has long influenced the life and thoughts of Koreans. He created extensive written work about Buddhism, and committed his life to disseminating the religion among the people. His teachings were even introduced to China, and marked an epoch in the world’s history of Buddhism.

21. Mun Ik-Jeom (1329 – 1398) 문익점
Mun Ik-Jeom is recognized as “a person who improved people’s lives” because he brought great benefits to people by cultivating and distributing cotton. The introduction of cotton cloth made fabric production simpler and more efficient. The previous methods of fabric production were time-consuming and labor-intensive. Due to its high production efficiency, cotton cloth became Korea’s major export, and contributed to the national economy.

22. Jeong Yak-Yong (1762 – 1836) 정약용
Jeong Yak-Yong, also known by his pen-name Dasan, was a prominent Confucian scholar and official during the late Joseon dynasty. He is highly recognized for his contribution to compiling Silhak literature, which emphasized practical learning and social reform. He spent many years living in exile, but he used the time to organize and develop his philosophy. He wrote over 500 books in broad areas, including politics, economics and society. His line of work is called “Dasanhak” and it has received considerable attention from many scholars.

23. Yi Sun-Sin (1545 – 1598) 이순신
Yi Sun-Sin was an admiral and Korean national hero who protected the country against Japanese invaders during the national crisis of the Imjin War. Throughout his career, he had to overcome extreme adversities in battles and personal challenges, such as vicious slanders against him and subsequent political ordeals. His life provides an endless source for Korean novels, dramas and movies, and he has become immortal in the minds of Koreans.

24. Jang Bo-Go (?– 846) 장보고
Jang Bo-Go was a general of Silla kingdom, who established the Cheonghaejin naval base in today’s Wando Island. Using Cheonghaejin, he was able to defeat pirates, gain control of the ocean, and secure safe trade routes that connected Silla with China and Japan. His reputation as an international trader was recorded in several historical documents in Korea, China and Japan.

25. Kim Man-Deok (1739 – 1812) 김만덕
Kim Man-Deok was a successful and altruistic businesswoman in Jejudo Island, who saved numerous people’s lives during the Joseon dynasty. As a woman and a slave, she had to overcome many disadvantages before finally becoming a great merchant. However, she decided to spend her entire fortune to save people from a famine caused by an extreme drought in 1795. Her generosity greatly impressed the people of the period and still impresses the people of today.

한국의 위대한 인물

1. 대조영(?-719, 재위 698-719)
대제국 고구려가 멸망하자 고구려 출신 대조영은 고구려 유민과 말갈인을 규합하여 ‘발해’를 건국하였다. 대조영은 대내외적으로 발해가 고구려의 계승국임을 분명히 밝히고, 고구려의 옛 땅을 회복해나갔다. 그의 시호(諡號) ‘고왕(高王)’은 나라를 세웠다는 의미와 함께 ‘고구려의 왕’이라는 의미를 지닌다.

2. 광개토대왕(374-413)
고구려는 5세기 동북아시아의 패권을 차지한 한국의 고대국가로 광개토대왕은 이 같은 강력한 고구려를 이끈 주인공이다. 그는 우리나라 최초로 연호를 사용하였으며 지금의 요동반도와 몽골국경에 이르는 영토를 개척하여 큰 제국을 건설하였다. 지금도 중국 집안지역에는 그의 업적을 기리는 비석이 남아있다.

3. 이제마(1838-1900)
이제마는 ‘사상의학’이라는 한국고유의 의학이론을 설립한 의학자이다. 사상의학은 동양의 철학과 의학을 연결한 것으로 사람의 체질과 성질에 따라 같은 병이라도 치료를 달리해야 한다는 이론이다. 그는 평생을 의학에 관심을 쏟으며 그 과정에서 축적된 풍부한 임상학적 자료를 바탕으로 그의 의학이론을 정립하였다.

4. 서희(942-998)
993년 거란이 고려를 침입하자, 고려의 관리 서희는 자진하여 회담에 나가 고려가 고구려의 계승국임을 들어 적을 논리적으로 설득하여 철수시켰다. 또한 이 회담을 통해 평안북도일대의 국토를 회복하는 성과도 올렸으니, 서희의 외교회담은 오천 년 한국역사 상 가장 빛나는 외교사건으로 꼽힌다.

5. 단군
단군은 한국의 최초 국가 고조선의 첫 임금으로 한민족의 시조이다. 한민족의 첫 역사서 “삼국유사”에는 고조선을 건국한 단군의 이야기와 함께 ‘널리 인간을 이롭게 한다’는 ‘홍익인간’ 건국이념이 전해진다. 민족의 위기 때마다 한민족을 결집하는 역할을 해온 단군은 한민족의 정체성이다.

6. 정선(1676-1759)
정선은 조선 후기의 화가로 독창적인 한국산수화의 길을 개척한 인물이다. 당시 조선의 화단은 중국의 영향을 깊이 받고 있었는데 정선은 이에서 벗어나 독창적인 화법으로 조선의 자연풍경을 담아냈다. 특히 그의 대표작 ‘금강전도’는 이 후 여러 화가들의 금강산 그림에 깊은 영감을 주었다.

7. 김정호(?-1866)
김정호는 조선 후기의 지리학자로 여러 지도를 제작하였다. 특히 동양의 전통적 지도제작법을 집대성하여 제작한 그의 ‘대동여지도’는 오늘날의 지도와 비교해도 손색이 없을 정도로 정확하다. 그는 또한 행정, 교통, 역사지리의 변천 내용을 담은 지리지도 편찬하여 지도의 이해를 높이도록 하였다.

8. 허균(1569-1618)과 허난설헌(1563-1589)
허균과 허난설헌은 조선시대 유명한 남매 문인이다. 허균은 의적 홍길동을 주인공으로 하는 최초의 한글소설 홍길동전을 지었으며, 그의 누이 허난설헌은 국내는 물론 중국, 일본의 많은 문인들로부터도 격찬 받은 시를 지었다. 특히 허난설헌은 조선의 여성으로는 드물게 시인으로서 그 명성이 전해지는 인물이다.

9. 허준(1539-1615):
허준은 조선의 의학자로 동양 최고의 의학서 중 하나인 ‘동의보감’을 저술하였다. 동의보감의 ‘동의’는 한국의 의학을 이르는 말로 허준은 14년 동안 240여종의 책을 참고하여 저술하였다. 동의보감은 중국, 일본은 물론 독일, 영국에서 번역되는 등 국제적으로 그 가치를 인정받고 있다.

10. 세종대왕(1397-1450)
백성을 위해 글자를 만든 임금, 세종대왕! 한글은 창제자, 창제시기, 제자원리가 정확히 알려진 세계 유일의 글자이다. 이 밖에도 세종대왕은 정치, 경제, 문화, 국방 등 전 분야에 걸쳐 한국의 독창적인 발전을 이루어내었는데, 무엇보다 이 모든 그의 업적이 애민정신을 바탕으로 한 것이기에 더욱 빛난다.

11. 김홍도(1745-?):
어려서부터 미술가로써의 재능이 돋보인 김홍도는 일찍부터 궁중의 화가로 활동하였다. 인물, 산수, 신선, 불화 등 모든 분야를 두루 잘 그려 임금의 초상화부터 대중적인 그림까지 다양한 작품을 남겼다. 특히 일반 백성들의 삶을 진솔하게 그려낸 그의 풍속화는 오늘날의 한국인들에게 대중적인 사랑을 받고 있다.

12. 안용복
조선 숙종(1661-1720) 시대 어부 안용복은 조선영토에서 일본의 어부들이 불법 조업하는 사실을 발견하고 일본에 항의하였다. 이 사건을 계기로 1696년 일본 에도 막부는 울릉도와 독도가 조선의 영토임을 인정하고 도해와 어업활동을 금지하였다. 민간외교가 안용복이 지켜낸 독도는 아름다운 풍경을 자랑하는 대한민국 최동단 영토이다.

13. 이사부
이사부는 신라의 가장 유명한 장수 중 한 명으로 512년 우산국(지금의 울릉도와 독도)을 점령하여 신라에 귀속하였다. 또 그는 왕에게 진언하여 국사를 편찬하도록 하였으며 고구려, 대가야 등과 싸워 승리함으로 신라의 국토를 확장하는데 크게 기여하였다.

14. 임윤지당(1721-1793)
조선은 여성의 교육과 사회 진출이 극도로 제한된 사회였다. 이러한 까닭에 임윤지당은 자신의 학문적 재능을 마음껏 펼칠 수 없었지만 학문에 대한 열정을 포기하지 않고 정진하여 성리학에 있어 높은 수준의 성취를 이루어 여성 성리학자의 길을 개척하였다.

15. 장영실
1441년 세계 최초의 우량계인 ‘측우기’가 조선의 과학자 장영실에 의해 발명되었다. 이 밖에도 장영실은 자동물시계 자격루, 천문관측기구 혼천의 등을 발명하며 한민족의 과학부흥기를 이끌었다. 2004년 한국의 과학자가 발견한 소행성에 그 이름이 붙여질 정도로 그의 과학적 업적은 높이 평가되고 있다.

16. 이황(1501-1570)
이황은 조선 성리학 발전의 기틀을 마련한 대학자로 평생을 학문과 인재육성에 헌신하였으며 후대로부터 성현이라는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특히 그의 사상은 일본유학발전과 중국 사상가들에게도 큰 영향을 주었으며, 1976년 국제퇴계학회가 생긴 이래로 그의 사상은 동서양의 여러 국가에서 폭넓게 연구되고 있다.

17. 박연(1378-1458)
박연은 대한민국 오천 년 역사 동안 고구려의 왕산악, 신라의 우륵과 함께 음악을 대표하는 인물로 꼽힌다. 그는 세종대왕의 명을 받아 궁중음악을 정비하였으며 악기와 음률을 정리하고 악보를 편찬하였다. 지금도 그의 고향에서는 그를 기리는 음악제가 해마다 열린다.

18. 최무선(1325-1395)
일찍이 화약의 중요성을 인식한 최무선은 관련기구의 설립을 주장, 국내 최초로 화약을 개발하고 여러 화약무기를 제조하였다. 그의 발명품은 당시 큰 사회적 문제를 야기하던 왜구를 섬멸하는 중요한 역할을 하였으며, 후일 그의 화약제조법은 그의 아들에게 전해져 조선의 국방을 든든히 하는 힘이 되었다.

19. 전봉준(1855-1895)
1860년 민족 고유 종교인 동학(후일의 천도교)이 창시되었다. 동학은 후일 반봉건적, 반침략적 성격을 띤 대규모 농민운동으로 전개되는데 전봉준은 이 농민운동의 지도자였다. 그는 1894년 부패한 지역 관료에 맞서 첫 봉기하였으며, 최후에는 일본의 침략에 항거하며 전국적인 규모의 운동을 이끌었다.

20. 원효(617-686)
불교는 오랫동안 한국인의 삶과 사상에 깊은 영향을 준 종교다. 신라 승려 원효는 이러한 한국불교발전에 크게 기여한 인물로, 불교를 대중화하는데 힘쓰고 수많은 저술을 통해 불교의 사상발전에 기여하였다. 특히 그의 불교 이론은 7세기 중국에 역수입되는 등 세계 불교 사상사에 큰 획을 그었다.

21. 문익점(1329-1398)
목면의 재배와 보급을 통해 사람들의 삶에 큰 변화를 가져온 문익점은 후대에 “백성을 풍요롭게 만든 이” 라는 높은 평가를 받았다. 당시 목면의 보급은 많은 시간과 노동력이 필요했던 기존의 직물제조방법을 간편하고 효율적으로 바꾸었으며 이 후로 면포는 국가의 주요수출품이 되어 국가경제에 큰 도움이 되었다.

22. 정약용(1762-1836)
정약용은 조선후기 현실 개혁적 사상인 실학을 집대성한 유학자이자 관료이다. 불행히도 그는 오랜 유배생활을 겪었는데, 이 기간은 오히려 그의 사상을 정리하고 발전하는 기회가 되었다. 그는 정치, 경제, 사회, 전분야에 걸쳐500여권의 방대한 저작을 남겼으며, ‘다산학’이라 불리는 그의 학문은 국내외 학자들로부터 관심을 받고 있다. ※ 다산은 정약용의 호이다.

23. 이순신(1545-1598)
일본의 침입으로 발발한 임진왜란, 이순신은 이 역사적 위기 속에서 나라를 구해낸 한국역사 상 손꼽히는 영웅이다. 극심한 전력의 열세, 개인에게 닥친 모함과 고난 등 여러 역경을 이겨낸 그의 삶과 정신은 문학작품, 영화, 드라마 등으로 꾸준히 재탄생하며 불멸의 이름을 이어가고 있다.

24. 장보고(?-846)
신라의 장보고는 해상요충지인 청해진(지금의 완도)의 대사로 임명되어 당시 큰 피해를 주던 해적을 소탕하고 바다를 평정하였다. 이를 통해 장보고는 안정된 무역로를 확보하게 되었으며 당, 신라, 일본을 잇는 국제무역가로 성장하였다. 그의 국제적 명성은 한국은 물론 중국, 일본의 사료 속에도 전해진다.

25. 김만덕(1739-1812)
1795년 거듭된 흉년으로 제주도 사람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을 때, 관기출신의 여성사업가 김만덕은 자신의 전 재산을 털어 굶주린 제주도 백성을 구제하였다. 미천한 여성신분으로 어렵게 모은 재산을 타인을 위해 희사한 그녀의 높은 정신은 당대 사람들은 물론 지금의 한국인들에게도 큰 감동을 주고 있다.

상품상세정보
배송정보
상품후기
상품문의
배송비 : 기본배송료는 3,500원 입니다.
(도서,산간,오지 일부지역은 배송비가 추가될 수 있습니다)  30,000원 이상 구매시 무료배송입니다.
본 상품의 평균 배송일은 3일입니다.(입금 확인 후) 설치 상품의 경우 다소 늦어질수 있습니다.
[배송예정일은 주문시점(주문순서)에 따른 유동성이 발생하므로 평균 배송일과는 차이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본 상품의 배송 가능일은 3일 입니다.
배송 가능일이란 본 상품을 주문 하신 고객님들께 상품 배송이 가능한 기간을 의미합니다.
(단, 연휴 및 공휴일은 기간 계산시 제외하며 현금 주문일 경우 입금일 기준 입니다.)
상품 청약철회 가능기간은 상품 수령일로 부터 7일 이내 입니다.
개봉으로 상품 가치 훼손 시에는 7일 이내라도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합니다.
고객 변심에 의한 교환, 반품은 고객께서 배송비를 부담하셔야 합니다(제품의 하자,배송오류는 제외)
일부 특가 상품의 경우, 인수 후에는 제품 하자나 오배송의 경우를 제외한 고객님의 단순변심에 의한 교환, 반품이 불가능할 수 있사오니, 각 상품의 상품상세정보를 꼭 참조하십시오.
상품상세정보
배송정보
상품후기
상품문의
상품상세정보
배송정보
상품후기
상품문의

사이버외교사절단 반크

반크란 ?

반크의 다른 사이트 더 보기

CUSTOMER CENTER

1544-6698

Mon-Fri am 09:00 - pm 18:00

예금주 : 주식회사 베러웨이 시스템즈

기업은행 : 513-027986-01-015

COMPANY | 회사명 : (주)베러웨이 시스템즈   대표 : 황영민  콜센터 : 1544-6698

ADDRESS | 사업장소재지 : 서울특별시 성동구 아차산로11가길 6

LICENSE | 사업자번호 : 206-86-90666 [사업자정보확인]  통신판매업번호 : 제2015-서울성동-0631호

MANAGER | 개인정보취급관리자 : 김기석  이메일 admin@redprinting.co.kr

Copyright ⓒ wisdom.prkorea.com All right reserved by RedPrinting & Press

<21세기 집현전 프로젝트>사이트는 사이버외교사절단 반크의 꿈에 함께하는
디지털 인쇄 기업인 ㈜베러웨이 시스템즈-레드 프린팅 앤 프레스에서 함께 운영합니다.

한국정보통신(주) 매매안심거래 서비스 가맹점
KICC의 이지에스크로 서비스를 통해 안심하고 거래하시기 바랍니다